Jump to contents

공지사항(NOTICE)

  • 공지사항
  • 보도자료
  • 시상식사진
    • 2017
    • 2016
    • 2015
    • 2014
    • 2013
    • 2012
    • 2011
    • 2010
    • 2009
    • 2008
    • 2007
    • 2006

HOME > 공지사항 > 보도자료

보도자료

[동아일보] 4차 산업혁명 시대에도 ‘브랜드’가 힘이다 2017.04.18

‘2017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 기업·단체·기관 44개 브랜드 선정
 기술-제품에 문화-감성적 가치 융합… “한국경제의 신성장 동력”


최근 세계의 석학들과 대선 후보들이 화두로 내세우고 있는 ‘4차 산업혁명’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인공지능(AI), 빅데이터, 로봇기술, 사물인터넷(IoT) 등이 주도하는 새로운 혁신 활동을 뜻하는 4차 산업혁명은 사람이 입력한 프로그램에 따라 제품이 생산되던 3차 산업혁명과는 그 차이를 분명히 하고 있다.


4차 산업혁명 시대에는 인공지능이 빅데이터를 분석하여 최적의 시기, 제품, 생산량을 결정하고 사물인터넷을 통해 생산설비에 지시하여 생산하도록 함으로써 생산성을 극대화할 수 있다. 더불어, 제품 생산에 국한하지 않고 여러 산업이 융합하여 새로운 산업으로 발전할 수 있다.


지난해 이세돌을 격파하는 구글의 알파고를 보면서 새로운 시대의 출현을 예감했고, 자동차 기업들이 앞다투어 개발하는 자율주행 자동차도 기술 융합을 통해 현실화되고 있다. 반도체 기업 인텔과 자동차 기업 BMW, 소프트웨어 기업 마이크로소프트와 자동차 기업 닛산은 이미 자동차와 정보통신기술(ICT) 분야의 기술 융합을 통해 신사업영역을 개척해 나가고 있다.


보유한 자동차는 한 대도 없지만 세계에서 가장 큰 택시 기업인 우버, 콘텐츠를 생산하지 않지만 가장 많이 활용되는 미디어 페이스북, 소유한 부동산은 없지만 세계에서 가장 큰 숙박제공업체 에어비앤비 등 이미 여러 산업 분야에서 패러다임의 변화를 확인할 수 있다.


지금 우리나라는 미국과 중국의 보호무역주의, 사드 배치에 따른 경제보복, 국내 경제 심리 위축 등 국내외적으로 어려운 경제상황에서 빠르게 다가오는 4차 산업혁명에 대응하여 미래경쟁력을 확보해야 하는 당면과제를 안고 있다.


과거에는 신기술 개발을 통해 제품의 기능 차별화가 이루어졌지만 기술 평준화 시대에 진입하면서 차별화된 시장경쟁력을 확보하기 위해 브랜드의 중요성이 대두되었다. 기술, 제품력과 함께 문화적, 감성적 가치가 융합된 상징체계인 브랜드가 4차 산업혁명 시대에는 그 중요성이 더할 것으로 전문가들은 예상한다.


유럽의 명품 브랜드처럼 브랜드 가치만으로 큰 수익을 창출하는 기업, 단체가 국내에서 지속적으로 나온다면 4차 산업혁명 시대의 위기는 곧 기회로 변할 것이다. 기존 브랜드에 문화적, 감성적 가치를 융합시켜 브랜드 가치를 더해 나간다면 세계인이 열광하는 명품 브랜드 반열에 올라서게 될 것이며, 4차 산업혁명 시대 대한민국 경제를 이끄는 신성장 동력이 될 것이다.


동아닷컴, 한경닷컴, iMBC가 공동 주최하고, 산업통상자원부, 농림축산식품부, 동아일보, 한국경제신문이 후원하는 ‘2017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은 소비자들의 신뢰와 사랑을 받고 있는 국내 기업 및 지방자치단체·공공기관의 브랜드를 소비자들이 직접 선정하는 행사다.


‘2017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은 사전기초조사와 소비자설문, 전문가 인증심사 과정 등을 통해 수상 브랜드를 선정했다. 16세 이상 국내 소비자를 대상으로 한 설문 조사는 총 7만2518명이 참여하여 303만747건의 높은 조사건수를 기록하였으며, 조사 결과를 바탕으로 인증심사위원단의 엄정한 심사를 거쳐 최종 기업체 19개, 지방자치단체 23개, 공공기관 2개 브랜드가 ‘2017 대한민국 대표브랜드 대상’으로 선정되었다.

목록보기